여행자 세관 신고, 이제는 모바일로 해결하자! (feat. 여행자 휴대품 신고 이벤트)

By: rereconew

이제 해외에서 입국하는 여행자들이 종이로 세관 신고서를 작성할 필요가 없어졌다. 8월 1일부터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과 김포공항 2곳에서 모바일로도 세관 신고를 할 수 있게 되었기 때문. 입국할 때마다 반복되는 인적사항 기재를 직접 손으로 해야 했던 점이 여행자 입장에서는 불편하기도 했고, 최근 시국에서는 감염병 전파의 위험도 있었다.

이에 따라 관세청은 여행자 세관신고 앱을 개발하여 공항에 모바일 자동 심사대를 비치하여 마치 고속도로의 하이패스처럼 여행자들이 휴대품 세관 신고를 진행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한 것이다. 그래서 오늘은 여행자 세관 신고 앱이 무엇인지, 또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지 알아보려고 한다.

여행자 세관 신고 앱이란?

여행자 세관 신고 앱의 대한 설명 텍스트를 담은 이미지이다.
이미지 출처 : 관세청 공식 블로그

여행자 세관신고 앱이 생겨난 이유는 앞서 설명하였고, 다음은 여행자 세관신고 앱의 특징이다.

  1. 우리나라로 입국하기 전, 해외 여행지에서도 시간에 관계없이 신고가 가능하며, 인터넷 연결이 되지 않는 기내에서도 진행할 수 있다.
  2. 여권 촬영 한 번으로, 개인정보가 자동 입력된다.
  3. 면세범위를 초과하는 물품들에 대한 예상 납부세액을 사전에 계산 가능하다.
  4. 앱이 아닌 인터넷 웹사이트로도 세관 신고가 가능하다.

확실히 기존에 수필로 작성해야 했던 세관 신고 방식보다 훨씬 간편해진 절차를 보여준다. 특히, 예상 납부세액을 사전에 계산 가능하다는 점은 기존에 할 수 없었던만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가 될 듯하다.

자동심사대
이미지 출처 : 관세청 공식 블로그

입국자가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세관 신고를 진행하면 QR코드가 생성되는데 이 QR코드를 공항에 설치된 자동심사대에 스캔하면 통과할 수 있다. 이것만 진행하면 세관 신고는 끝! 다만, 면세범위를 초과하는 물품을 반입하는 입국자들은 기존과 같은 방법으로 물품검사와 관세납부 절차가 이루어지는데, 물품의 내역 또한 사전 신고가 가능하므로 기존보다 여행자들의 휴대품 통관 시간이 줄어들 것이라고 볼 수 있다.

현재 자동심사대는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 16개, 김포공항에 5개 총 21개의 입국장에 설치되어 있으니, 자동심사대를 이용하고 싶다면 미리 알아보고 해당 출구로 나오는 것이 좋을 듯하다. 여행자 세관신고 앱을 다운 받고 싶다면 다음 링크를 이용해보자!

여행자 세관신고 앱
이미지 출처 : 관세청 공식 블로그

온라인 기능 추가 개발 예정!

세관신고 앱 2
이미지 출처 : 관세청 공식 블로그

올해 말까지 추가적으로 개발할 사항으로는 ‘성실신고 내국인 여행자’에 대해 물품검사를 생략하고, 세액을 자동계산하여 온라인으로 고지하여, 여행자가 통관 이후에 납부할 수 있는 기능을 발표했다. 또한, 현재 여행자 휴대품 신고에 적용되는 간이세율 인하자진신고 시의 관세감면액 한도 상향에 관한 법률도 개정작업에 진행 중이기 때문에 내년부터는 더욱 간편한 방식으로 이전보다 낮은 세액을 납부하고 입국할 수 있게 될 듯하다.

앱 활성화를 위한 이벤트!

세관신고 이벤트
여행자 휴대품 신고 이벤트 진행중!

새로운 세관 신고 방식이 생겨났지만, 아무도 쓰지 않는다면 그림의 떡! 여행자 세관신고 앱을 활성화하기 위해 연말까지 경품 추첨 및 SNS 인증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연말까지 매달, 해당 앱을 이용한 내국인 여행자를 추첨하여 스마트 워치를 제공하고, SNS를 통해 앱 설치 인증 이벤트를 진행하여 기념품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하니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분들이라면 이벤트에 참여하고 경품도 받아가자!!


😁 리레코의 최신이야기! 더 보고 싶다면?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