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포레스트가 돌아온다!’ 공포 서바이벌 게임 선즈 오브 더 포레스트

By: rereconew

2023 02 01 023802
출처 : Dotesports

공포 서바이벌 게임인 더 포레스트가 돌아옵니다. 선즈 오브 더 포레스트 라는 이름으로 말이죠. 2월에 출시되기로 예정되어 있던 선즈 오브 더 포레스트는 2월 24일에 출시되기로 예정되어 있습니다. (스팀 – Sons of the Forest 바로가기) 더 포레스트보다 더 향상된 시스템과 스토리 등 다양한 부분에서 발전을 보일 것으로 기대가 되는 게임입니다.

많은 스트리머들을 통해서 알려진 더 포레스트는 간단한 구조를 갖고 있는 게임이면서도 여러 가지 잔혹함과 생존을 야기하는 방식 때문에 굉장한 인기를 끌었던 바 있는데요. 그렇기에 후속작인 선즈 오브 더 포레스트가 더더욱 조명을 받고 있는 상태입니다.

선즈 오브 더 포레스트, 생존을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을까?

2023 02 01 024045
조금 더 향상된 상호작용과 건축 시스템

선즈 오브 더 포레스트는 더 포레스트와 마찬가지로 유저가 원하는 방식으로 생존하는 자유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언제 어떻게 무엇을 할 것인지 그리고 생존을 위하여 어디로 향할 것이며 어떠한 생존 전략을 구상할 것인지 등 다양한 부분에 있어서 유저가 직접 의사 결정을 할 수 있죠.

선즈 오브 더 포레스트의 특징은 이전과 다르게 NPC가 존재한다는 것입니다. 때문에 플레이 중 공포에 질려 혼자 남게 되는 일은 없을 것입니다. 더 포레스트 때와 마찬가지로 여러 가지 지을 수 있는 건축물은 물론, 불을 피우기 위한 막대기부터 시작하여 도끼 등 다양한 빌드업이 이 시리즈에서도 등장합니다.

너희는 누구니? 군 관계자의 등장?

2023 02 01 023905
군 부대원 등장
2023 02 01 023937
협동 플레이

아마 이번 더 포레스트 후속작의 특징 중 한 가지는 군 관계자들이 등장한다는 점이 아닐까 싶습니다. 트레일러를 살펴보면 헬리콥터를 타고 어디론가 향하는 주인공과 그의 시선에서 보이는 인물들이 있는데 이들 모두 용병으로 보입니다. 더 포레스트 같은 경우 비행기가 불시착 한 뒤의 일화를 그리고 있는 반면에, 이들은 섬과 그곳에 사는 원주민들, 그리고 비밀들에 대해 이미 알고서 조사하기 위해 가는 것처럼 보이는데요.

이러한 점을 미루어 보아 주인공이 더 포레스트의 주인공의 아들 “티미”로 추정되고 있다고 합니다. 또한 게임의 타이틀 또한 Sons 라고 표현한 것으로 보아 용병 단체 혹은 군 기관에서 주인공을 구출하기 위하여 출동한 것이기에 협동 플레이도 그에 맞출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계절은 변화하고, 식량은 모아야 한다

2023 02 01 023958
계절에 따른 식량 필요!

선즈 오브 더 포레스트에서는 계절이 변화한다고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추운 겨울을 대비하여 고기를 모아 보관하기도 해야 하며, 봄과 여름에는 개울에서 연어를 사냥할 수도 있다고 합니다. 아마 바닷가에서도 운이 좋다면 고기를 발견할 수도 있겠죠. 겨울이 오면 식량과 자원이 부족해질 것이라는데, 이 때에는 다른 원주민들도 활동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합니다.

선즈 오브 더 포레스트
또 다시 등장하는 그들

섬에서는 돌연변이는 물론, 인간과 비슷하게 생긴 괴물들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더 포레스트에서 등장했던 적대 세력 같은 경우는 원주민이 거의 다라고 보아도 무방할 정도였는데, 선즈 오브 더 포레스트에서는 공포감을 더욱 조장하기 위함인지 인간도 동물도 아닌 그 무언가가 흉측한 형상을 한 채로 나타난다고 합니다.

유저는 총기, 근접 무기 등을 통하여 저항할 수 있다고 하는데 확실히 이전보다는 공포스러운 분위기가 더욱 더 조장될 것으로 보입니다.

비슷한 방식의 인벤토리 시스템 적용?

선즈 오브 더 포레스트 인벤토리 시스템
인벤토리창으로 추정되는 사진

더 포레스트는 인벤토리에서 어떤 아이템을 가지고 있는지 볼 수 있는 시스템이 있었죠. 스팀에 게시되어 있는 위 사진을 보면 비슷한 방식의 인벤토리 시스템이 나타나는 듯 합니다. 그러나 한층 더 알아보기 쉽게 구분되게 구성된 것으로 보이고, 용병의 컨셉이다 보니 이전보다 더 많은 군사 용품을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게다가 C4와 같은 폭약도 보이는 것으로 보아 부비트랩을 만든다거나 원주민 기지를 습격하는 용도로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더 포레스트의 후속작 선즈 오브 더 포레스트 출시일은 앞서 밝힌 것처럼 오는 2월 24일에 출시될 예정입니다.

스팀에 공식적으로 기재된 바도 그러하니 연기되는 일 없이 일정에 맞추어 모습을 드러낼 것으로 보입니다. 생존게임은 유튜브 콘텐츠로 자주 쓰이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이번 게임도 역시 많은 스트리머들이 플레이 할 것으로 보이는데요. 프로젝트 좀보이드에 이어서 한 번 더 생존게임에 붐이 일어나지 않을까 하는 기대를 해봅니다.


Leave a Comment